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578



<전국농민회총연맹 논평>

■ 기자님들 '밥' 앞에 떳떳하십니까? ■


쌀협상과 관련하여 “국민적 합의”를 거칠 것을 누누이 촉구해 왔던 우리 농민들의 주장은 ‘자동관세화론’으로 자기 무덤을 판 정부에 의해 철저히 무시당하고 있다.
더욱이 요즘 언론의 보도행태를 보면 순박한 우리 농심(農心)을 두 번 짓밟는 것 같아 심히 유감스럽다.
솔직히 유감을 넘어 정부의 보도자료를 깜지 숙제하듯 보도하는 행태를 보면서 기자들 스스로가 국정 홍보처 직원쯤으로 자임하고 있지는 않나 하는 착각이 들 정도다.

무릇 언론의 기능은 감시와 비판이다.
주류사회에 대한 비판과 정부권력에 대한 감시를 해야 할 언론이 쌀협상과 관련해서는 자기 기사에 대한 책임조차지지 못하고 있다.
연초부터 거의 모든 언론들이 소위 정부의 ‘자동관세화론’의 전도사가 되어 9월말까지 타결되지 않으면 자동적으로 관세화된다고 난리법석을 떨었던 것을 분명히 기억한다. 하지만 12월말이 된 지금까지 협상이 계속되고 있는 것이 현실인데 ‘자동관세화론에 근거한 9월말 타결 의무’를 주장하던 언론들은 왜 묵묵부답인가?
분명 정부의 ‘자동관세화론’에 대한 통상전문가와 농민단체의 반대 의견이 있었음에도 이는 철저히 무시하고 정부의 입장만 여과없이 보도함으로써 국민들에게 잘못된 인식을 심어준데에 대해 기자적 양심으로 최소한의 자기반성은 한 번 쯤 있어야 하지 않을까?

현재 우리 정부는 스스로 파놓은 ‘자동관세화론’의 덫에 걸려 돌이킬 수 없는 국가적 손실을 초래할 ‘연내타결’ ‘연내통보’ 방침에 허우적거리고 있다.
정말 우리 언론이 국익을 우선에 두고 있다면 한 번쯤은 합의문도 없는 협상안에 기초해 양허계획서(C/S)를 WTO에 연내 통보해야 하는지 진지하게 물어보아야 할 것이다.
아울러 정부의 협상안을 두고 학자들 사이에서도 논란이 되고 있는 쟁점이 무엇인지에 대해서도 심층분석기사를 다루어야 마땅하다.

일선 현장취재에 기자들이 늘 쫓겨사는 줄 잘 안다.
하지만 오늘 점심이나 저녁상 앞에 차려진 밥을 보면서 ‘나는 과연 이 밥 앞에 떳떳한가?’ 한 번 쯤 되물어보시길 바란다.


2004년 12월 29일
전국농민회총연맹 정책실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48 성명 12․28 나주 주민투표 승리는 쌀투쟁의 지평을 열어놓은 역사적 쾌거이다(경기도연맹성명서) 2004-12-29 2744
» 성명 [논평] 기자님들 '밥' 앞에 떳떳하십니까? file 2004-12-29 2729
46 성명 [성명서] 투표율 91.5% 반대 94.6% 나주시 주민투표 결과를 보며 file 2004-12-29 2765
45 성명 [광주전남성명서] 기만적인 쌀협상 무효화 하고, 전면 재협상 실시하라! 2004-12-27 2618
44 성명 [쌀국본]쌀관세화 유예 협상에 대한 대정부 촉구문 file 2004-12-27 2948
43 성명 [성명서] 미타결 쌀협상안의 연내 통보 방침은 명백한 헌법위반이다. 즉각 철회하라!! file 2004-12-27 2889
42 성명 [쌀국본]정부는 '연내 협상종결' 방침을 철회하고 쌀 전면 재협상에 나서라 file 2004-12-23 3522
41 성명 [성명서] 직무유기를 한 농림해양수산위원들을 강력히 규탄한다 file 2004-12-22 3754
40 성명 [기자회견문과 '쌀 재협상 촉구 이유' 자료] 전국농민대표자 단식농성에 돌입하며 file 2004-12-22 3617
39 성명 차량시위에 참가한 농민들이 천 만 서울시민께 드리는 글 file 2004-12-20 424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