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578


<우리쌀지키기 식량주권수호 국민운동본부 성명서>

정부는 '연내 협상종결' 방침을 철회하고 쌀 전면 재협상에 나서라
국회는 국민의 생명, 식량안보를 지키기 위해 책임있게 나서라!


이 추운 엄동설한에 농민들은 거리로 나서고 있다. 그동안 정부의 일방적이고 밀실 비공개 쌀협상에 대해 전면 재협상에 나설 것을 촉구하며 광화문 시민열린공원에서 단식농성을 진행하고 있다.

우리는 그동안 누차에 걸쳐 강조해 왔듯이 국민들의 의견을 수렴하여 협상에 임할 것과 WTO DDA협상이 아직 끝나지 않는 상황에서 협상기준이 없기 때문에 충분한 시간을 갖고 협상에 임할 것을 촉구해 왔으나 정부는 이를 무시하고 밀실 비공개협상을 진행해 왔다.
또한 정부가 말하는 '국익'과 '실익'을 관철시키기 위해 WTO규정을 해석해야 함에도 불구하고 '연내 협상종결'과 '자동관세화'로 잘못 해석하여 협상에서 스스로 입지를 축소시켰다. 시간에 쫒겨 협상에 끌려다니 보니 협상국의 부당하고 무리한 요구에 제대로 대응을 하지 못하고 말았다. 정부의 잠정 협상결과는 이를 증명해 주고 있다.
그러나 정부는 농민을 비롯한 국민들의 의사를 무시하고 또한 국민들이 수용할 수 있는 대책도 마련하지 않고 밀어붙이기식, 말바꾸기로 국민불신을 자초하면서 반성하기는커녕 아직도 '연내 협상종결'만을 외치고 있다.
더 나아가 국제통상협상은 국회비준사항임에도 불구하고 무능한 협상에 대한 책임회피와 국민의 반발을 무마하기 위해 '국회비준'마저 피하려고 안간힘을 쓰고 있으니 한심하기 짝이 없다.
도대체 정부는 농업의 유지 발전과 국민들에게 안정적으로 식량을 공급하기 위한 식량안보를 지킬 의지가 있는가?

한편, 국민의 생명, 식량안보의 중차대한 사안인 쌀협상이 막바지에 이르고 있음에도 국회는 무엇을 하고 있는가? 국회는 협상 결과를 인정하는지 분명한 입장을 밝혀야 한다.
지금 '쌀재협상 촉구결의안'이 의원 76명의 발의로 국회에 상정되어 있다. 그러나 소관 상임위인 농림해양수산위원회의 어제(22일) 회의에서 정족수 부족으로 논의조차 하지 못하고 무산되고 말았다. 이는 명백한 직무유기이며, 국민 배신행위라 하지 않을 수 없다.
농민뿐만 아니라 전 국민의 중대사안인 쌀협상에 대해 소관 상임위로써 이보다도 더 중차대한 사안이 있는가?
정부와 국회의 '후안무치(厚顔無恥)' 작태가 계속되고 있는 동안 농민들은 피눈물을 흘리고 있고 이 나라의 농업과 식량안보는 심각하게 위협받고 있다.
우리는 이러한 정부와 국회의 자세전환을 강력히 촉구하며,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1. 정부는 '연내협상종결''자동관세화' 입장을 폐기하고 국민여론과 합의에 기초하여 충분한 시간적 여유를 갖고 재협상에 나서라!
2. 국회는 국민의 의견을 반영하여 정부의 잠정협상안을 거부하고 '쌀재협상 촉구결의안'을 시급히 가결, 처리하라! 그리고 쌀 협상결과에 대해 국회비준을 요구하라!


2004년 12월 23일
우리쌀지키기 식량주권수호 국민운동본부
건강권실현을위한보건의료단체연합 / 건강사회를위한치과의사회 / 건강사회를위한약사회 / 기독교사회선교연대회의 / 기자협회 / 교수노조 / 남북공동선언실천연대 / 남북민간교류협의회 / 노동인권회관 / 노동자의힘 / 노동조합기업경영연구소 / 녹색교통/ 녹색소비자연대 / 녹색연합 / 농어촌사회연구소 / 농촌진흥청공무원직장협의회 / 다함께 /문화연대 / 민족민주열사.희생자추모단체연대회의/ 민족정기수호협의회 / 민족화합운동연합 / 민주노동당 / 민주노동자연대 / 민주언론운동시민연합 / 민주주의민족통일전국연합 / 민주화실천가족운동협의회 / 반미여성회 / 방송기술인연합/ 보건복지민중연대/ 불교인권위원회/ 사회진보를위한민주연대/ 삼개교단(감리,예장통합,기장)농촌목회자선교협의연대/ 스크린쿼터문화연대/ 아래로부터 세계화/ 언론개혁국민행동/ 언론노동조합/ 영화사부연합/ 영화인회의/ 원불교사회개벽교무단 / 원불교 청년회/ 인권실천시민연대/ 인권운동사랑방/ 인도주의실천의사협의회/ YMCA/ 외국인노동자대책협의회/ 자주평화통일민족회의/ 전국공무원노동조합/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전국노점상연합회/ 전국농민연대(한국가톨릭농민회, 한국낙농육우협회, 전국농민회총연맹,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전국농업기술자협회) / 전국민주노동조합총연맹/ 전국빈민연합/ 전국학생연대회의/ 전태일기념사업회/ 전태일을따르는민주노조운동연구소/ 조국통일범민족연합 남측본부/ 참교육학부모회/ 참여연대/ 천주교정의구현전국연합/ 통일광장/ 통일연대/ 평화를만드는여성회/평화와통일을여는사람들/ PD연합회/ 학교급식네트워크 / 한국노동사회연구소/ 한국노동이론정책연구소/ 한국노동조합총연맹/ 한국대학총학생회연합/ 한국독립영화협회/한국비정규노동센터/한국민족예술인총연합/ 한국여성단체연합/ 한국영화감독협회/ 한국임업후계자연합회/ 한국청년단체협의회 / 한국청년연합회(KYC)/ 환경농업단체연합회/ 환경운동연합 / 환경정의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48 성명 12․28 나주 주민투표 승리는 쌀투쟁의 지평을 열어놓은 역사적 쾌거이다(경기도연맹성명서) 2004-12-29 2744
47 성명 [논평] 기자님들 '밥' 앞에 떳떳하십니까? file 2004-12-29 2729
46 성명 [성명서] 투표율 91.5% 반대 94.6% 나주시 주민투표 결과를 보며 file 2004-12-29 2765
45 성명 [광주전남성명서] 기만적인 쌀협상 무효화 하고, 전면 재협상 실시하라! 2004-12-27 2618
44 성명 [쌀국본]쌀관세화 유예 협상에 대한 대정부 촉구문 file 2004-12-27 2948
43 성명 [성명서] 미타결 쌀협상안의 연내 통보 방침은 명백한 헌법위반이다. 즉각 철회하라!! file 2004-12-27 2889
» 성명 [쌀국본]정부는 '연내 협상종결' 방침을 철회하고 쌀 전면 재협상에 나서라 file 2004-12-23 3522
41 성명 [성명서] 직무유기를 한 농림해양수산위원들을 강력히 규탄한다 file 2004-12-22 3754
40 성명 [기자회견문과 '쌀 재협상 촉구 이유' 자료] 전국농민대표자 단식농성에 돌입하며 file 2004-12-22 3617
39 성명 차량시위에 참가한 농민들이 천 만 서울시민께 드리는 글 file 2004-12-20 424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