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579



<전국농민회총연맹 성명서>

■ 정부는 국민을 협박하는 토론회로 밀실 쌀협상안을 통과시키고자 하는 음모를 즉각 중단하라!! ■


이명수 농림부 차관은 어제(3일)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과의 이견이 더 이상 좁혀지지 않는 상황에서 ‘전문가 농민단체 등이 참여하는 토론회와 정부 주관 토론회를 통해 5월부터 진행된 쌀협상 내용을 공개하고 국민의 의사를 묻겠다’고 밝혔다.

하지만 정부가 밝힌 국민의견 수렴의 방식이 ‘정부의 협상안을 인정해 주던지, 아니면 관세화를 받아들이던지’를 알아서 하라는 것이다.
쌀이 관세화로 수입될 경우 국내농업이 풍비박산 날 것이라는 것은 온 국민이 알고 있는데, 협상안을 인정해주지 못하면 관세화로 받아들이라는 것으로 알고 관세화 하겠다는 것은 국민을 협박하는 것 외에 다름 아니다.

국민의 목숨줄이 달린 쌀협상을 국민에게 공개하고 국민들이 결정할 수 있도록 해야된다는 여론을 애써 외면해 왔다.
이제야 느닷없이 정부가 밀실협상안을 공개하고 그것도 보름정도의 짧은 시간에 국민의사를 듣는 시늉만으로 협상을 마무리짓겠다는 것은 국민들의 의사는 안중에 없는 전형적인 밀어붙이기식 처사로 비난받아 마땅하다.

정부는 향후 한-칠레 FTA처럼 포장만 현란한 국내대책을 발표하고는, 충분한 대책을 마련했으니 국민들이 동의해주어야 한다는 여론몰이로 국민을 기만하여 밀실협상안을 승인받으려 할 것으로 예측된다.

우리는 국민의 합의없이 진행되고 있는 정부의 일방적이고 독단적인 밀실 쌀협상안을 결코 인정할 수 없음을 분명히 밝힌다.
아울러 국민의 목숨줄이 걸린 쌀개방 여부를 명분쌓기식 토론회가 아니라 국민투표를 통한 국민들이 결정할 것을 강력히 촉구하는 바이다.


2004년 11월 4일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문경식(文庚植)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49 성명 [논평] 열린우리당 보건복지위 의원들의 기만적인 농민사랑에 환멸을 느낀다. file 2004-12-29 3198
48 성명 12․28 나주 주민투표 승리는 쌀투쟁의 지평을 열어놓은 역사적 쾌거이다(경기도연맹성명서) 2004-12-29 2746
47 성명 [논평] 기자님들 '밥' 앞에 떳떳하십니까? file 2004-12-29 2731
46 성명 [성명서] 투표율 91.5% 반대 94.6% 나주시 주민투표 결과를 보며 file 2004-12-29 2767
45 성명 [광주전남성명서] 기만적인 쌀협상 무효화 하고, 전면 재협상 실시하라! 2004-12-27 2620
44 성명 [쌀국본]쌀관세화 유예 협상에 대한 대정부 촉구문 file 2004-12-27 2950
43 성명 [성명서] 미타결 쌀협상안의 연내 통보 방침은 명백한 헌법위반이다. 즉각 철회하라!! file 2004-12-27 2891
42 성명 [쌀국본]정부는 '연내 협상종결' 방침을 철회하고 쌀 전면 재협상에 나서라 file 2004-12-23 3524
41 성명 [성명서] 직무유기를 한 농림해양수산위원들을 강력히 규탄한다 file 2004-12-22 3757
40 성명 [기자회견문과 '쌀 재협상 촉구 이유' 자료] 전국농민대표자 단식농성에 돌입하며 file 2004-12-22 361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