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432

2차 투쟁 격문

 

트랙터를 앞세우고 민중과 함께, 가자 청와대로!

 

법원에서도 보장된 농민집회를 폭력적으로 저지한 경찰에 의해 전봉준투쟁단의 트랙터는 평택에 머물러 있다.

민중의 명령을 거부한 박근혜정권은 권좌를 유지하면서 국가를 파탄내고 있으며, 부역자들이 고개를 들며 재기를 도모하고 있다.

이에 전봉준투쟁단은 2차 궐기를 선포하며, 민중과 함께 한강을 넘어 박근혜정권을 끌어 내릴 것이다.

트랙터가 광화문 광장에 입성하는 날이 박근혜정권이 끝나는 날이며 자주적 민주국가의 탄생을 알리는 날이 될 것이다.

민중이여 거세게 일어나자!

 

새나라 건설 폐 정 개 혁 안

 

박근혜와 그 일당을 구속 처벌할 것

새누리당은 해체하고 그 당의 국회의원은 전원 사퇴할 것

재벌, 언론, 법조계의 부역자를 색출, 처벌할 것

비정규직을 철폐하고 노동중심의 사회를 만들 것

농산물 최저가격을 보장하고 농민의 생존과 존엄을 보장할 것

선거연령을 낮추고 청년정책을 우선할 것

국정원 등 국민감시 기구를 폐지할 것

사드배치를 중단하고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을 폐기하며 외세와 결탁을 끊을 것

세월호 참사, 백남기농민 등 억울한 죽음에 대한 진실을 철저히 규명할 것

국정교과서를 폐기하고 민족정기를 바로 세울 것

통합진보당 해산을 취소하고 정치적 박해를 받은 모든 양심수를 석방할 것

개성공단을 원상복구하고 민족공조와 평화통일로 나아갈 것


양평촌놈

2016.12.10 16:05:19

어제 국회탄핵심판은 국민들을승리이자 우리농민들을 승리라고생각하지요. 보수 그것은 중요한가요. 아니지요. 국민들을생각하면 진보도 좋은것입니다. 전세계에서도 우리대한민국국민들을 찬사을보내고있지요. 미국에서도 폭력집회가 대단한데 우리국민들은 폭력을사용하지않고 비폭력으로 탄핵소출을 가결시켰지요. 야당이 대권도전에서 통합된모습이면좋지요. 야당이 대선후보단일하을성사시켰야 할것입니다. 저는 박기문총장님이 대선에 나와도 야당후보에겠 안될것이라고생각하지요.역대유엔사무총장중에 가장 못한총장이라고하지요. 시리아사태.유엔남민에대한유엔조치. 그리고북핵에대한여러조치 등여러면에서 부족했다고 하지요. 아프리카나여러빈국에 대한경제조치 또한 미흡했지요. 막상대선에서검증하면 어려울것이라고생각하지요. 문제인.박원순.이재명.안철수.안희정등 야권대선주자들은 대단한분들입니다. 여러선거을많이경험하고 또한 승리을 여러번한분입니다. 진보젋은사람들이 박기문총장에대해 많은견제을할것입니다. 그래도 우리나라가 경제도약및 서민정책을잘한것이 고김대중전대통령과고노무현전대통령이라고 생각하지요. 고박정희대통령께서도 경제정책및국민들을 잘살기 위해노력한분입니다. 독제을한것이 잘못된상항이지많 그시대 미.소냉전시대와 지금과비교는안될것입니다. 박근혜대통령께서 아버지에대한 공헌도을까먹은것 같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102 성명 박근혜대통령은‘하야’만이 농업을 직접 챙기는 길이다. file [1] 2016-11-11 789
101 [보도자료] 쌀값 대폭락! 백남기농민 폭력살인! 박근혜정권 심판 전국농민대회 file 2016-11-14 895
100 성명 11월 25일 농민대회 금지통보에 대한 전농 입장 file [57] 2016-11-24 2791
99 성명 11월 25일 농민대회 금지통보에 대한 전농 입장 file [57] 2016-11-24 2696
98 [보도자료]11월25일 농민대회에 대한 전농입장 file [1] 2016-11-26 8131
97 [보도자료]11/26 농민대회 봉쇄 폭력경찰 규탄 및 박근혜퇴진 농민 결의대회 file [11] 2016-11-26 1176
96 성명 오늘 담화는 3차 거짓 담화에 불과하다. 즉각 퇴진이 국민의 명령이다. file [1] 2016-11-29 644
95 논평 어불성설인 담화는 필요 없다, 박근혜는 즉각 퇴진하라! file 2016-11-29 590
94 성명 농민 피해가 불 보듯 뻔 한 국세청의 무리한 법인세 징수를 철회하라 file [1] 2016-11-30 696
» [보도자료]전봉준투쟁단 2차 궐기 계획발표 기자회견 file [1] 2016-12-07 89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