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577

“함께 살자!” 절규를 결국 공권력과 용역깡패로 짓밟아버린 이명박 정부와 쌍용자동차 회사를 강력히 규탄한다.

쌍용자동차회사는 ‘노조에 제시하는 최종안’이라는 것을 들고 나왔지만 이것도 결국 억울하게 정리해고된 노동자와 그의 가족은 그냥 죽으라는 소리밖에 별것 없었다.

짧게는 10년 길게는 20년이상 쌍용자동차 공장에서 죽어라 일만해왔고 그것이 행복인 줄 알고 가족들과 악착같이 살아왔던 쌍용자동차노동자들이다.

이 세상 참으로 서럽다. 정리해고되면 그 당사자와 가족들은 어찌하란 말인가! 이게 누구의 책임인가! 정리해고대상자 그 노동자는 그저 회사를 위해 가족들의 생계를 위해 열심히 일한 죄밖에 없다. 그 열심히 일한 죄값이 무자비한 정리해고인가! 지금 쌍용자동차 이른바 ‘죽은자’(정리해고노동자)의 신세와 처지가 이 땅 농민들과 너무도 닮아 더욱 서럽다.

이명박 정부는 공권력이 아니라 <함께 살>수 있는 해결책을 즉각 제시하라!

이명박 정부는 어김없이 호시탐탐 노리던 공권력투입을 재빠르게 하였다.

서민정책이 어쩌니, 서민 잘 살게 해주겠다고 했던, 바로 어제의 <이문동 떡볶이>는 시늉이였단 말인가!

국민여론조사에서도 쌍용자동차사태해결에 정부가 적극 나서야 한다고 나타났다. 쌍용자동차의 억울한 정리해고노동자들과 그의 가족은 서민이 아닌가!

그나마 열심히 일하고 있던 평생일자리를 빼앗는 판에 이명박정부의 <일자리 늘리기>는 도대체 무엇인가!

우리 농민은 쌍용자동차의 ‘죽은자’가 ‘산자’들과 <함께 살>수 있기를 간절히 바라며 쌍용자동차 노조의 의견을 경청하고 받아드릴 것을 쌍용자동차회사에 강력히 요구한다.

이명박 정부는 투입된 공권력을 즉각 철수시키고 정부가 적극나서서 쌍용자동차문제에 <함께 살>수 있는 방안을 제시할 것을 강력히 촉구한다.

또한 오늘(26일) 연행한 노동자들와 변호사를 즉각 석방하라!

오늘의 사태가 더 이상 악화일로로 진행된다면 350만 농민들은 이명박 정권에 대항하여 끝까지 이 땅 노동자서민들과 함께 투쟁할 것이다.

2009년 6월 26일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한 도 숙

엮인글 :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87 성명 G8 정상회담 한국투쟁단 공항억류, 입국불허 규탄 성명 file [1] 2008-07-04 5516
86 논평 농협을 위한 개혁이 아닌 농민을 위한 개혁을 하라! file [2] 2008-12-05 5565
85 논평 전농]알맹이 없는 대책이 아니라 농민의 어려움에 대한 실질적인 대책을 마련하라! file [1] 2008-06-09 5589
84 보도자료 기후변화 당사국/비준국 총회 대응 농민참가단 12월 7일 출국! file 2007-12-06 5604
83 성명 [성명서] 정부의 기만적 쌀농가소득안정대책과 쌀 개방을 절대로 맞바꿀 수 없다!! file 2004-11-11 5605
82 성명 [성명서] 세계 식량의 날을 맞아 2004-10-16 5640
81 성명 [강원도연맹]정부의 밀실 쌀협상 규탄 및 쌀개방 국민투표 촉구를 위한 전농 강원도연맹 기자회견문 2004-10-25 5652
80 보도자료 농민 3만여명, 故 정용품 동지 추모, 쌀협상 국회비준저지 전국농민대회 개최!! file 2005-11-15 5661
79 보도자료 농협개혁쟁취! 용산살인진압 이명박 정권 규탄! 전국농민대회 file [3] 2009-02-24 5722
78 성명 [광주전남성명서] 전남도청 앞 나락 추가 적재에 들어가며 2004-12-13 5728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