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450



<전농 광주전남연맹 성명서>

또다시 농민 긴급체포, 경찰당국 강력 규탄한다!


경찰당국이 또다시 농민을 긴급체포하였다.
순천시 농민회 채성석 사무국장이 9일 12시 30분경 순천경찰서로 긴급 체포되었다.
이유는 ‘7일과 8일에 농기계를 동원한 불법시위와 농협 순천시지부 항의방문투쟁중에 불법 자행’과 ‘시청앞 천막농성과 농기계 야적투쟁을 순천에서만 진행’한다는 것이다.
말도 안 되는 것으로 농민을 긴급 체포하였다는 것을 스스로 증명하고 어떻게 하면 쌀개방 반대의 농민투쟁을 누그러 뜨리려고 한다는 것을 모두가 알고 있다.

지난 12월 7일 우리는 ‘쌀협상 무효, 전면재협상’을 외치며 전국 시군동시다발 농기계투쟁을 전개하였다. 광주전남지역에서는 12개 시군에서 1200여대의 농기계와 100여대의 차량이 거리로 나와 ‘쌀개방 반대, 쌀협상 무효, 전면 재협상, 국민투표 실시’를 목이 쇠도록 외쳤다.
그러나 우리에게 돌아온 것은 또다시 계속되는 ‘긴급체포’였다.

지금까지 십 수차례에 걸쳐 주장해왔지만 지금 정부가 진행중인 협상안대로 협상이 타결되면 오히려 관세화 개방보다 못할정도로 최악의 협상이라는 것은 이미 알려진 사실이다.
‘정부의 협상안’이든 ‘관세화 개방’이든 ‘총으로 죽을래’ ‘칼로 죽을래’를 선택하는것과 무엇이 다르단 말인가. 우리는 이러한 정부의 협상태도와 내용을 보며 ‘쌀협상 무효, 전면재협상’을 요구했던 것이다. 우리의 주장이 무엇이 잘못되었단 말인가.

우리는 12월 7일 너무도 정당하게 국민불편을 최소화 하며 투쟁을 전개하였다.
경찰당국이 농민투쟁을 계속 ‘사진채증과 연행, 긴급체포, 구속’으로 일관한다면 우리도 관망만 하지 않을것임을 밝히며 경찰당국에 다음과 같이 강력히 촉구한다.

첫째, 정당한 농민투쟁 긴급체포와 구속으로 일관하는 경찰당국 강력히 규탄한다.
둘째, 긴급체포 농민 즉각 석방하라.
셋째, 정당한 농민투쟁 적극 보장하라.

우리는 이러한 계속되는 연행과 긴급체포, 구속에도 굴하지 않고 지난번 전농 임시 중앙위에서 결의했듯이 집단구속을 결의했기에 오는 20일 차량 1만대 상경투쟁등 더욱 강위력한 투쟁을 전개하여 기어이 쌀개방을 막아낼 것이다.
“농업은 꼬리가 아닌 머리이다!”



2004년 12월 9일

전농 광주전남연맹 의장 허 연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sort
80 성명 [강원도연맹]정부의 밀실 쌀협상 규탄 및 쌀개방 국민투표 촉구를 위한 전농 강원도연맹 기자회견문 2004-10-25 5644
79 보도자료 농민 3만여명, 故 정용품 동지 추모, 쌀협상 국회비준저지 전국농민대회 개최!! file 2005-11-15 5653
78 보도자료 농협개혁쟁취! 용산살인진압 이명박 정권 규탄! 전국농민대회 file [3] 2009-02-24 5709
77 성명 [광주전남성명서] 전남도청 앞 나락 추가 적재에 들어가며 2004-12-13 5720
76 성명 [경남도연맹기자회견문] 정부는 밀실비공개 쌀협상 즉각 중단하고, 농협은 보관중인 수입쌀 즉각 방출하라! 2004-10-25 5787
75 보도자료 전농]7월9일 전국동시다발 시군농민대회 보도자료 file [1] 2008-07-08 5794
74 보도자료 의정비 과다인상 반대와 농업예산 삭감 규탄 기자회견 2007-12-25 5823
73 성명 [보도자료] 전국 농민 연속상경시위 보도자료 및 기자회견문 file 2004-12-13 5838
72 보도자료 11일 경남의령에서 발생한 '경찰의 농민총살위협 규탄' file 2007-11-14 5897
71 보도자료 [보도자료] 10/9 이봉화 보건복지가족부 차관 해임 촉구 기자회견 file [1] 2008-10-09 5906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