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139


성 명 서
140-012 서울특별시 용산구
한강로 2가 80-2번지 풍양빌딩 2층
전화: 02-529-6347
전송: 02-529-6348
홈페이지: http://www.ijunnong.net
이메일: nongsa0424@gmail.com


북측의 민족대회합 제안에 대한 전농 입장

6월 27일 조선반도의 평화와 자주통일을 위한 북, 남, 해외 제정당, 단체, 개별인사들의 련석회의 북측준비위원회 이름으로 된 공문이 전국농민회총연맹에 접수됐다.

북측이 조선반도의 평화와 자주통일을 위한 북, 남, 해외 제정당, 단체, 개별인사들의 련석회의를 성사하기 위해 각계각층에 보낸 것이다.

공문에는 광복 71주년을 맞아 8.15전후에 개성이나 평양에서 민족대회합을 할 것과 7월중에 실무접촉을 제안했다.

전농은 분단된 한반도의 71년 세월을 뛰어넘기 위한 이번 제안을 환영하며, 아무런 조건을 달지 말고 즉시 만나야 한다는 입장이다. 그리고 이번 회합을 통해 남북관계에서 평화와 화해의 길이 열리고 민족 단합의 계기가 되기를 간절히 기대한다.

전농은 언제나 한반도의 통일과 통일농업의 물꼬를 트기 위해 노력해 왔다. 지난 시기 북녘 못자리 비닐보내기 사업을 필두로 통일쌀 경작사업을 통해 생산된 쌀을 북녘의 동포와 나누었다. 이후 남과 북의 농민이 만나 한바탕 대동춤을 추고자 ‘남북농민 추수한마당’사업을 제안했지만 이명박. 박근혜정부의 방해로 성사되지 못하고 있다.

남북의 경색국면에서 나온 이번 제안은 한반도 통일과 통일농사를 짓기 위한 큰 이정표가 될 것이다. 박근혜정부는 북측의 제안을 무조건 반대하지 말고 오히려 대화의 기회로 삼아 통일의 큰 길 로 나서야 한다.

또한 통일을 바라는 남측의 각계각층의 대표, 인사들은 하루 속히 모여 남,북,해외 연석회의를 성사하기 위한 대책을 조속히 세울 것을 제안한다.

전농은 피가 막히면 생명체가 죽듯이, 민족의 교류가 중단되면 민족이 공멸한다는 절박한 마음으로 이번 연석회의 성사를 위해 함께 할 것이다.
생각의 차이는 모두 내려놓고 오직 만남을 이루기 위해 힘을 모아야 한다.

2016년 7월 1일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김영호


댓글 '1'

아나키즘

2016.08.16 00:27:28

북한 저 간나새끼들!!
선거철만 되면 지들 입으로 저주하던 친일,친미파를 위해 꼭 뭔가를 해주는 버러지새끼들!!!
북풍을 이용하는 사대주의자들의 주장이 잘못 됐음을 논리적으로,삿리적으로 주장하고 보여줘야 함은 마땅한데도 되려 친미,친일,사대매국자들을 돕고 자빠 졌으니...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39 성명 문재인대통령은 백남기농민의 외침을 벌써 잊었는가! file [116] 2017-05-16 6862
938 성명 문재인대통령 취임은 촛불항쟁의 과정이다. file 2017-05-10 887
937 성명 한·미FTA 5년, 농업의 재앙이고 민족의 위기이다. file 2017-03-15 900
936 성명 민중이 승리했다. 박근혜 국속과 민중이 주인되는 새나라 건설로 나갈 것이다. file 2017-03-10 841
935 성명 안희정도지사는 이동필 전 장관 영입을 철회하고 농민들에게 사과하라! file 2017-02-22 1382
934 성명 농식품부의 쌀 감축정책은 박근혜정권의 생명력을 더 더욱 감축하는 결과를 가져올 것이다 file [2] 2017-02-14 752
933 성명 [전북]농림축산식품부는 농민을 죽이려고 존재하는가. 우선지급금 환수를 즉각 철폐하라! file [1] 2017-01-10 947
932 성명 [강원도연맹] 벼 우선지급금 환수 전면 거부 file [1] 2017-01-10 757
931 성명 정부의 벼값 환수는 농민에 대한 파렴치한 수탈행위이다. file [2] 2016-12-30 937
930 성명 최악의 쌀값 폭락 속에서 쌀 수입 강행하는 황교안 권한대행과 김재수 농식품부장관은 공직에서 당장 떠나라 file [2] 2016-12-22 77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