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678




<전국농민회총연맹 성명서>

■ 삼성 홈플러스의 중국산 김치 판매중지 결정이 일시적 여론무마용이 되어서는 안 된다 ■
- 삼성 홈플러스의 중국산 김치 판매 중지 결정을 접하며 -


삼성 테스코 홈플러스는 어제(7일)“지난달부터 판매해온 자체 브랜드(PB) 중국산 김치의 시험판매 기간이 끝났고, 당초 테스트용으로 들여왔던 김치 물량도 거의 팔려 더 이상 판매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국내 2위 할인점 홈플러스가 지난달 12일부터 전국 33개 매장에서 중국김치를 국산김치의 40~50% 수준의 가격으로 판매하여 많은 물의를 빚었다.
국산 김치 가공 업체들의 매출이 급격히 떨어지면서 배추농사를 짓는 우리 농민들이 그 피해를 고스란히 입어 농민단체들이 삼성 홈플러스에 판매중지를 요청하는 공문을 보내는 한편 전국농민회총연맹에서는 10일 전국에서 동시다발적 항의시위를 계획하고 있는 상황이었다.
또 국민들도 대그룹이 몇 푼 이문을 위해 김치종주국으로서의 자부심마저 팔아넘기는 것에 대해서 심각히 우려하고 있었다.

정부는 대형유통업체들의 중국산 김치 판매를 비롯한 불법유통을 더 이상 방관해서는 안 된다.
중국산 김치 수입물량은 2001년 393톤에서 2003년 2만 8,700톤, 그리고 지난해 7만 2,800톤으로 매년 눈덩이처럼 급격히 불어나고 있는 추세라 우리 농가를 위협하는 것은 물론 불법유통으로 시장을 교란하고 국민들의 건강을 심각히 위협하고 있다.
실제로 홈플러스가 운영하는 인터넷 쇼핑몰에서 중국산 김치를 국내산으로 속여 판매하다가 국립농산물품질관리원에 의해 4일 적발되기도 했다. 더욱이 중국산 납덩어리 조기사건, 중국산 찐쌀 사태처럼 검역이 허술한 점을 이용해 불법 유해 재료를 이용한 생산이 우려되는 상황에서 당국의 적극적 대응이 절실하다.

삼성 홈플러스의 김치 판매중지 결정이 결코 일시적 여론무마용이 되어서는 안 된다.
아울러 시장가격의 폭락을 부추겨 농민들에게 심각한 피해를 주었던 대형유통업체들의 호객용 농산물 끼워팔기식 영업행위도 즉각 중단하여야 할 것이다.

전국농민회총연맹은 삼성 홈플러스뿐만 아니라 타 대형유통업체들이 또 다시 중국산 김치 판매를 재개하려 든다면 강력한 투쟁으로 대응할 것임을 엄중 경고한다.


2005년 6월 8일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문경식(文庚植)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28 성명 [성명서] 정부는 쌀에 대한 공매계획을 중단하고 효과적인 수습대책을 먼저 수립하라 file 2005-06-17 1926
127 성명 [성명서] 정부는 식량자급 포기하고 농지투기만 부추기는 농지법 개악안의 6월 임시국회 통과 강행방침을 즉각 철회하라!! file 2005-06-16 2566
126 성명 [보도자료및기자회견문]시민사회단체 쌀협상 국회청문회 결과에 즈음한 긴급 기자회견 개최 file 2005-06-15 2863
125 성명 [논평] 이면합의로 1조 2천억 추가손실 발생, 쌀협상 원천무효다! file 2005-06-14 2783
124 성명 [기자회견문] 쌀협상 국회비준저지 비상대책위원회 결성 기자회견문 2005-06-13 2387
123 성명 [논평] 열린우리당에게 국익은 "미합중국의 이익"인가? file 2005-06-10 2067
122 성명 [보도자료및기자회견문] 전농 미대사관 옆에서 "국회비준저지/쌀개방압력 미국반대/농민투쟁선포 기자회견" 개최 file 2005-06-10 3502
121 성명 [성명서]미국의 압력에 놀아난 친미사대 쌀협상 결과를 지금 당장 무효화하라 file 2005-06-09 2382
120 성명 [논평] 국정조사도 끝나기 전에 제출된 기만적인 "쌀협상 국회비준 동의안" 당장 철회하라! file 2005-06-09 2290
119 성명 [성명서] 노무현 대통령은 국민과 역사앞에 당당할 수 있도록 자주외교를 실현하라!! file 2005-06-09 2139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