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081
<전국농민회총연맹 논평>

■ 반기문 외통부장관은 끝내 350만 농민의 가슴에 비수를 꽂으려는가?■


반기문 외교통상부 장관이 17일, 열린우리당 문희상 의장 등 여야 지도부를 잇따라 만나, 쌀협상 비준동의안의 6월 임시국회 처리를 요청했다고 한다.

쌀협상 국정조사가 끝난 지 이틀밖에 지나지 않았고, 국정조사 보고서의 단일안 채택이 실패한 채 3당이 각각 제출한 상황에서 반기문 외통부장관의 행동은 벼랑 끝에 몰린 350만 농민의 가슴에 비수를 꽂는 것에 다름 아니다.

특히, 반기문 외통부장관은 쌀협상 청문회 첫날인 13일 오후, 국회가 소집한 청문회도 불참한 채 일본 고이즈미 총리의 방한 준비에 나서 문제를 일으킨 바 있다. 가뜩이나 독도문제 등으로 반일감정이 고조된 상황에서 일본 총리의 방한을 위해 쌀협상 청문회에 불참한 것은 반기문 장관의 의식 상태를 근본적으로 의심스럽게 하는 일이었다.

또한, 민주노동당과 한나라당을 비롯한 각 정당들이 쌀협상 비준동의안의 6월처리 거부입장을 밝힌 상황에서도 외통부 장관이 나서서 굳이 요청을 했다는 사실은 도저히 용납할 수 없는 일이다.

사대매국 밀실 이면협상으로 얼룩진 쌀협상에 대한 농민의 분노가 하늘을 치솟아 오는 20일의 농민총파업과 28일의 10만 전국농민대회를 앞둔 상황에서 벌어진 반기문 장관의 반농민적 작태는 분명한 심판을 받을 것임을 경고한다.



2005년 6월 17일
전국농민회총연맹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961 성명 [성명서]미국의 압력에 놀아난 친미사대 쌀협상 결과를 지금 당장 무효화하라 file 2005-06-09 2367
960 성명 [보도자료및기자회견문] 전농 미대사관 옆에서 "국회비준저지/쌀개방압력 미국반대/농민투쟁선포 기자회견" 개최 file 2005-06-10 3483
959 성명 [논평] 열린우리당에게 국익은 "미합중국의 이익"인가? file 2005-06-10 2046
958 성명 [기자회견문] 쌀협상 국회비준저지 비상대책위원회 결성 기자회견문 2005-06-13 2362
957 성명 [논평] 이면합의로 1조 2천억 추가손실 발생, 쌀협상 원천무효다! file 2005-06-14 2756
956 성명 [보도자료및기자회견문]시민사회단체 쌀협상 국회청문회 결과에 즈음한 긴급 기자회견 개최 file 2005-06-15 2838
955 성명 [성명서] 정부는 식량자급 포기하고 농지투기만 부추기는 농지법 개악안의 6월 임시국회 통과 강행방침을 즉각 철회하라!! file 2005-06-16 2536
954 성명 [성명서] 정부는 쌀에 대한 공매계획을 중단하고 효과적인 수습대책을 먼저 수립하라 file 2005-06-17 1902
» 성명 [논평] 반기문 외통부장관은 끝내 350만 농민의 가슴에 비수를 꽂으려는가? file 2005-06-17 2356
952 성명 [기자회견문및보도자료]쌀협상무효 국회비준저지 6.20 농민총파업 관련 보도자료 file 2005-06-20 239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