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678

특별결의문.png

 

 

이석기 의원 사면복권 촉구 특별 결의문

자주의 정치인 이석기 의원을 사면복권하라!

 

자주는 민생의 바탕이다, 한미동맹과 민중의 생존이 같이 갈 수 없고, 노동자·농민의 자주적 진출 없이 민중의 생존권을 보장할 수 없다. 자주는 평화와 통일의 전제다. 외세에 의해 분단된 나라의 통일이 외세의존적일 수 없고 평화는 구걸해서 얻어지는 것이 아니라 쟁취해야 누릴 수 있는 것이다,

 

한국 현대사에서 가장 열렬하게 자주를 주장한 정치인이 이석기 의원이다. 이석기 의원은 4자 종전선언으로 한반도 평화협정을 추동하고 자주외교를 통해 중립국으로 나아가야 한다고 역설했다. 이석기 의원은 노동자 농민이 힘을 자져야 하며 그 힘을 비축하고 폭발시키는 것이 진보정치의 본임무라고 주장해 왔다.

 

그런 이석기 의원이 박근혜 정권의 정치탄압으로 2012년 수감되었다. 현역국회의원이 내란음모 사건으로 구속된 초유의 사태가 발생했으며 세계 최장기 독방 장기수로 복역하다 202112월 가석방되었다. 그리고 그 날 이석기 의원을 구속한 적폐의 본산 박근혜는 사면복권되었다. 조작사건의 피해자는 가석방되고 조작사건의 가해자는 사면복권되는 희대의 비극이 역사의 현장에서 재현되었다.

 

 

가석방은 형기의 지속이며 사면복권은 형기의 소멸을 의미한다. 이는 자주에는 재갈을 물린 것이며 적폐는 해방한 것을 의미한다. 상식과 공정이 무너진 것을 의미하며, 정권이 세 번 바뀌도록 이 상태가 연장됨을 의미한다. 이러한 야만과 독재의 고리, 폭력과 불통의 고리를 이제는 끊어야 한다.

 

문재인 대통령은 취임이후부터 줄곧 이석기 의원의 사면복권을 외면해 왔다. 이석기 의원 구속에 찬동한 민주당의 원죄를 씻을 기회를 놓치고 보수세력의 눈치를 보다 결국 정권을 보수세력의 품에 안기고 말았다.

 

문재인 대통령은 이석기 의원의 사면복권을 결단하라. 임기가 며칠 남지 않았다. ‘이제는 당신이 결자해지하라!’ 이것이 우리의 외침이다. ‘이석기 전의원의 말할 자유, 사상의 자유, 정치의 자유를 보장하라!’ 이것이 우리의 호소이며 바람이며 절규다.

 

그 어떤 비바람이 불어도 자주와 평등, 평화와 통일로 가는 농민들의 투쟁은 전진할 것이다.

이것은 우리 다짐이다.

 

2022322

전농 191차년도 1차 중앙위원회 참가자 일동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578 논평 220628 전쟁위기 고조하는 윤석열 대통령의 나토회의 참석 규탄한다! file 2022-06-28 264
1577 성명 220415 식량주권을 포기한 선진국은 없다! 선진국 운운하며 식량주권 포기하는 CPTPP 가입 중단하라! file 2022-04-15 783
1576 공지 220414 CPTPP 가입 저지를 위한 전국농어민대회 전농 의장 인사글 file 2022-04-14 3333
1575 논평 220412 도매법인은 aT 비축농산물 상장판매 ‘부당수수료’ 20억여 원 반환하고 농식품부와 aT는 공정한 거래시스템 마련하라! file 2022-04-12 185
1574 성명 220407 농업말살 굴욕외교 FTA책임자 한덕수 국무총리 재임명을 철회하라! file 2022-04-07 301
1573 공지 220419 전농 19기 1차년도 1차 농민학교 file 2022-04-07 220
1572 공지 220413 CPTPP 가입 저지 전국농어민대회 file 2022-04-06 348
» 성명 [전농 19-1 1차 중앙위 특별결의문] 자주의 정치인 이석기 의원을 사면복권하라! file 2022-03-23 205
1570 성명 [전농 19-1 1차 중앙위 결의문] 220322 연대와 단결로 CPTPP 저지투쟁·지방선거 승리! 농민기본법 제정하고 진보집권 시대 열어내자! file 2022-03-23 452
1569 성명 농촌지역소멸 부추기는 인구수 중심 선거구 획정 반대한다! 국회는 농촌지역 목소리 보장할 공직선거법 개정안 마련하라! file 2022-03-21 33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