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064

1214성명-수확기 재고미 방출에 이어 밥쌀수입까지,문재인정부는 농민배신을 멈춰라.hwp


수확기 재고미 방출에 이어 밥쌀 수입까지, 문재인정부는 농민배신을 멈춰라!

 

정부는 1213일 저녁, 전격적으로 37천 톤 밥쌀 수입 결정을 공고했다. 농민들의 12일 국회 앞 투쟁이 마무리 된 시점이었다.

 

문재인 정부는 농민들의 밥 한 공기 300원 보장 요구를 밥쌀 수입으로 답했다.

 

20172, 당시 문재인 후보는 안성RPC를 방문해 농민들 앞에서 "농민의 삶을 보장하기 위해서라도 밥쌀수입은 금지되어야 한다" 적어도쌀값은 21만원은 보장되어야 한다고 말했다.

농민들은 실낱같은 희망을 보는 듯했다. 그러나 돌아온 것은 농민배신 뿐이었다.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은 집권 후 이명박, 박근혜 정권의 적폐농정을 답습하고 있다.

수확기 때 재고미를 방출하는 사상초유의 폭거를 자행했고, 야당시절 217천원 주장하던 쌀 목표가격을 여당 되니 196천원으로 말을 바꾸어 버렸다.

 

농민들은 올 겨울 내내 밥 한 공기 300원 보장을 요구하며 처절하게 싸우고 있다.

이 와중에 미국산 밥쌀 수입 입찰공고는 농민들의 밥 한 공기 300원 보장 요구를 무시하고 쌀 목표가격과 직불제 개편안을 정부 안대로 밀어붙이겠다는 공개선언과 같다.

정부와 민주당은 변동직불금 예산도 대폭 삭감했다. 밥쌀 수입 입찰공고는 현장 쌀값 하락을 불러올 것이고, 이는 결국 현재 결정 보류 중인 쌀 목표가격을 농민들의 요구와는 정 반대로 낮게 책정하려는 음모가 숨어있다.

 

더욱이 밥쌀은 이미 수입의무가 사라져 수출국 할당량도 없다. 그러나 미국산 밥쌀은 여전히 들어온다. 미국의 개가 되길 자처하지 않고서야 밥쌀 수입을 강행할 이유가 없다.

밥쌀 수입 반대한다고 외치며 박근혜의 차벽 앞에 섰던 백남기 농민이 통곡할 일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밥쌀수입 반대 공약을 지켜야 한다.

농업을 포기할 것인가, 농업을 살릴 것인가.

농민의 편에 설 것인가, 미국의 편에 설 것인가 선택해야 한다.

 

참 개떡 같은 정권이다!’ 혀를 차는 농민이 늘고 있다는 사실을 알아야 한다.

여의도 국회 앞에 박근혜를 물리친 전봉준 트랙터가 모이고 있다는 사실도 알아야 한다.

 

20181214

전국농민회총연맹, ()전국쌀생산자협회


1111001.jpg


1111002.jpg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974 성명 190221 - 스마트팜 혁신 밸리 2차 공모 중지하고 사업을 전면 폐기하라 file 2019-03-06 235
973 성명 190128 - 통상주권 포기하는 밥쌀용 쌀 의무수입 국별 배정 중단하라! file 2019-03-06 187
972 성명 190110 - 쌀값이 서민의 삶을 위협하는가?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쌀값 걱정 그만하고 공공수급제 도입에 앞장서라 file 2019-02-14 835
971 성명 181220 - 현실적이고 올바른 달걀유통체계를 구축하여 국민들에게 건강한 달걀을 공급하고자 하는 (사)대한양계협회에 대한 경찰조사를 중단하라 file 2019-02-14 396
970 성명 181214 - 외주하청, 비정규직근무, 공공기관 원청인 정부가 책임져라 file 2018-12-14 200
» 성명 181214 - 수확기 재고미 방출에 이어 밥쌀 수입까지, 문재인 정부는 농민배신을 멈춰라 file 2018-12-14 255
968 성명 181208 - 쌀 변동직불금 예산 삭감 규탄, 쌀 변동직불제 폐지 논의 밀실야합 반대한다 file 2018-12-14 242
967 성명 181207- 사법농단 주모자 박병대-고영한 구속영장 기각을 강력 규탄한다! file 2018-12-07 324
966 성명 181121 - 농민 등쳐먹는 악덕기업 한국청과 규탄한다 file 2018-12-07 127
965 성명 181119 - 민주당은 쌀 목표가격 밀실야합용 꼼수 법안 폐기하라! file 2018-11-19 301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