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416

<대북식량지원 환영 성명서>

남북교류는 우리 농산물로 실현되어야 한다

 

한미정상간 통화를 통해 북측에 식량을 지원하기로 인식을 같이한 데 대해 일단 환영한다.

철도와 도로연결, 금강산 관광과 개성공단까지 막혀있는 상황에서 식량지원은 가뭄의 단비와 같은 소식이다. 북측 식량지원이 향후 산림과 의료 분야 협력에 이어 남북간 농업농민교류의 물꼬를 트는 마중물이 되기를 바란다. 한편으로 형제의 인도적 지원도 미국의 사전검열을 받아야 하는 비참한 현실에 비통함을 금할 수 없다.

 

지금 문제가 되는 것은 무엇, ‘언제주는가, ‘은 어느 정도이며 어떤 경로를 통해 북으로 보내는가이다. 전농은 쌀 생산조정제를 중단하고 통일경작지를 대규모로 조성해 남북공동식량계획에 따라 농산물 교류를 실현해야 한다고 줄기차게 주장해 왔다. 그 연장선에서 전농은 지금 당장 최소 40만 톤 이상의 우리 쌀과 밀, 채소 등을 남북 간 최단거리 경로를 통해 북으로 보내야 한다고 요구한다. 문재인 정부가 이런 것을 독자적으로 결단해야 통일의 당사자로 인정받을 수 있다.

 

인도적 지원은 대북제재 대상도 아니며 논쟁거리는 더더욱 아니다. 남북 간 직접 교류와 협력이 판문점 선언과 평양 공동선언을 이행하는 것임을 문재인 정부는 명심하기 바란다. 아울러 전농은 남북공동통일경작지 조성을 위한 통일품앗이 사업이 하루 속히 실현되기를 바란다. 통일트랙터가 대북제재를 걷어내고 남북관계 개선의 활로를 열어 나가기를 국민과 함께 염원한다.

 

, 남북농업농민교류와 북과의 농산물 교류에 재를 뿌리면서 <제재타령과 퍼주기>를 운운하는 정치인 및 정당, 언론이 있으면 가차 없이 응징할 것임을 아울러 밝힌다.

 

20190508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박행덕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16 성명 190613 - 정의당은 농민수당 정신을 훼손하지 말라 file 2019-06-13 217
1415 성명 190517 - 통일트랙터에 대한 종북공세를 당장 중단하라 file 2019-06-13 87
1414 성명 190517 - 농식품부 양파 수급안정 대책 규탄 file 2019-06-13 46
» 성명 190508 - 남북교류는 우리 농산물로 실현되어야 한다 file 2019-06-13 21
1412 성명 190410 농민수당은 사회보장제 심의대상이 아닌 새로운 농업정책이다 file 2019-04-10 359
1411 성명 190228 - 자유한국당을 통째로 도려내자! (자한당 최근 망발 규탄 성명) file 2019-03-06 263
1410 성명 190228 - 경자유전의 헌법 정신을 뒤집는 대법원 농지 판결 규탄한다! file 2019-03-06 122
1409 성명 190221 - 스마트팜 혁신 밸리 2차 공모 중지하고 사업을 전면 폐기하라 file 2019-03-06 111
1408 성명 190128 - 통상주권 포기하는 밥쌀용 쌀 의무수입 국별 배정 중단하라! file 2019-03-06 84
1407 성명 190110 - 쌀값이 서민의 삶을 위협하는가?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는 쌀값 걱정 그만하고 공공수급제 도입에 앞장서라 file 2019-02-14 530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