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432

통일트랙터에 대한 종북공세를 당장 중단하라!

 

2019514, 국회 농해수위 김성찬(자유한국당, 경남 창원 진해구) 의원이 전농에 지급한 보조금 및 지원금 현황 자료를 농협중앙회에 요청했다. 자료요청 기간은 2015년부터 20194월까지이며 농협중앙회로에서 지역 회원농협까지 전수조사이다. <긴급요청>으로 제출 시한은 515일부터 520일까지다.

 

최근 조선일보와 문화일보, 뉴데일리는 통일트랙터에 대한 종북공세를 시작했다. 통일트랙터가 임진각에 무단 방치되어 있으며 모금운동에 지자체 예산이 지원된 것은 대북제재 위반이라고 협박했다. 이는 대북제재 해제를 촉구하는 민간운동의 입에 재갈을 물리고 통일트랙터 운동의 확산을 막아보려는 불순한 의도가 깔려 있다. 이번 김성찬 의원의 전농 보조금에 대한 자료요청은 통일트랙터에 대한 종북공세 제2탄이며 본격적으로 자한당 등 정치권이 이에 가세했음을 보여준다.

 

전농은 트랙터는 대북지원 사업이 아니고 남북농민이 함께 통일경작지를 조성해 품앗이를 실현하는 데 필요한 농자재임을 이미 밝혔다. 통일품앗이 실현으로 개성공단과 금강산 관광 재개의 마중물이 되겠다는 포부도 밝혔다. 아울러 통일품앗이는 인적교류 사업으로 제재의 대상이 아니다.

 

통일트랙터는 어르신들의 통일 쌈짓돈으로, 아이들의 통일 저금통으로 십시일반 모금운동을 통해 준비되었다. 트랙터는 장날 모금운동, 마을좌담회 모금운동, 통일떡, 통일쌀 판매를 통해 준비되었다. 지역마다 종교, 사상, 성별, 나이, 직업의 차이를 극복하고 100개가 넘는 단체가 이 운동에 동참했으며 지자체와 농협도 예외 일 수 없다. 시군에서 트랙터 한 대를 모금했다는 사실을 저들은 믿지 못한다. 그래서 불순한 돈이 개입되었을 것이라 추측한다. 국민들의 통일의지는 순수하다. 불순한 것은 조선일보와 자한당의 반북 근성, 친미 근성, 기생충 근성이다.

 

이 시대의 통일운동은 일제 강점기 독립운동과 같다. 힘 있는 사람은 힘으로, 지식 있는 사람 지식으로, 돈 있는 사람 돈으로 통일과 독립에 이바지하는 것이 애국자의 도리다.

일제치하 독립운동 하는 사람에게 독립자금을 주었다고 일본 헌병에 밀고한 천하의 친일파가 오늘날 보수언론과 자한당이다. 지금도 토착왜구들은 통일과 독립을 막기 위해 발악하고 있다. 트랙터는 없던 길도 만들고, 비탈을 오르며 산과 강을 넘는다.

 

조선일보와 자한당이 막는 길이 우리가 가는 길이다.

트랙터가 품앗이를 실현하는 날, 대북 제재가 끝날 것이다.

 

경고한다.

조선일보와 자한당은 헛소리 집어 치우라.

너희들이 기생한 분단도 얼마 남지 않았다.

 

2019517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박행덕


image001.jpg


image002.jpg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22 성명 190919 - WTO 개도국 지위 포기는 통상주권 포기, 농업포기 선언이다 file 2019-10-11 107
1421 공지 백남기 농민 3주기 추모제 안내 file 2019-09-16 295
1420 성명 190823 - 문재인 정부의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폐기 결정을 환영한다 file 2019-08-23 105
1419 성명 190809 - 김현수 씨 농식품부 장관 임명 철회하라 2019-08-12 274
1418 성명 190802 - 문재인 정부는 자주적 입장을 견지하라 file 2019-08-02 140
1417 성명 190702 - 6.30 판문점 북미회담을 크게 환영한다 file 2019-08-02 41
1416 성명 190613 - 정의당은 농민수당 정신을 훼손하지 말라 file 2019-06-13 764
» 성명 190517 - 통일트랙터에 대한 종북공세를 당장 중단하라 file 2019-06-13 162
1414 성명 190517 - 농식품부 양파 수급안정 대책 규탄 file 2019-06-13 103
1413 성명 190508 - 남북교류는 우리 농산물로 실현되어야 한다 file 2019-06-13 5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