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450

철학도 없고 양심도 없는 농업예산 편성안 철회하라

 

828일 정부예산안이 발표되었다. 2019년 정부예산은 4705천억이다. 이중 농식품부 소관예산은 146,480억원이다. 전체 국가예산에서 농식품부 소관 예산 비중은 20183.4%에서 3.1%로 떨어졌다. 이는 역대 최저치로 20105% 대를 유지한 것에 비하면 전체 국가예산에서 농식품부 소관 예산이 차지하는 비중은 8년 만에 40%가 삭감되었다.

 

내용을 보면, 농민들이 그토록 반대했던 스마트팜밸리 사업은 실증단지, 창업보육센터, 스마트원예단지조성 포함 639억 원이 책정되어 있다. 2022년까지 매년 1,000억 원 이상의 국비가 투여될 것이며 4개소에 대형 유리온실을 짓겠다는 계획은 농민여론과는 정반대로 추진되고 있다. 농민과의 소통을 포기한 불통 예산이다.

 

또한 정부는 농산물 가격 안정 정책을 포기했다. 채소가격안정제 예산은 당초 대폭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포기하고 18년에 179억 원 책정된 예산을 19년엔 161억 원만 책정했다. 계약재배 예산도 182,793억 원에서 192,428억 원으로 365억 원이나 삭감했다. 더욱이 2018년 수매비축 예산 중 국내농산물 수매비축 예산을 27.7%(1457억 원) 책정한 반면 수입농산물 수매비축 예산은 72.3%(3,799억 원) 책정해 결국 농산물 가격 안정대책을 포기했다는 비판을 면키 어렵다.

 

밭농업 직불금을 논고정 직불제 예산과 동일 수준으로 맞추어 지급해야 한다는 농민여론을 무시하고 고작 ha5만원 인상하고 말았으며 농산물 최저가격보장제와 농산물 공공수급제 등에 대해선 아예 등을 돌려 버렸다.

 

전농은 여러 차례 현재 시행 중인 쌀생산조정지를 통일경작지로 전환해 매년 40만 톤 이상의 쌀을 북과 교류하자고 주장했다. 쌀 교류는 쌀 가격 문제, 남북 긴장관계 해소, 민족 단합의식 고양에 상징적 조치임을 온 국민이 인정하는 사업이다.

판문점 선언 이행이 무엇보다 중요한 이 때, 정부의 사고는 여전히 분단체계에 고착되어 있다. 남북을 통틀어 여전히 우리 민족은 쌀이 부족하다. 쌀생산조정지 예산을 통일경작지 조성예산으로 명칭부터 바꾸어 확대하고 쌀 재배 농가와 특별 수매 계약을 맺어 북과 교류해야 한다.

 

정부는 당초 농업예산을 4.1% 삭감한다고 발표했다. 농업계의 반발에 못 이겨 1% 인상해놓고 농업을 배려하고 있다고 자랑삼아 말하고 있으나 이는 참으로 가증스런 작태다.

정부는 스스로 쌀 소득보전 직불제 변동직불금이 지불되지 않는 선(쌀 값, 80kg 175천원)으로 18년산 쌀값을 유지 하겠다고 발표해 놓고 2019년 예산에 변동직불금 예산을 버젓이 5,775억 원이나 책정해 놓았다. 이는 결국 불용될 예산을 마치 쓸 예산인 양 책정해 놓은 예산 부풀리기 숫자 놀음에 불과하다. 변동직불금 예산 5,775억 원을 농식품부 소관 예산에서 제외하면 결국 농업예산은 3% 삭감된 것이다.

 

문재인 정부는 농업정책, 농업예산에 대해선 철학도, 양심도 없다.

국회는 농가소득 보전, 중소농 육성, 국내 농산물값 안정, 통일농업 실현 정책에 예산이 배정되도록 심사에 만전을 기하길 바란다.

 

2018829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박행덕

 0829성명-철학도 없고 양심도 없는 농업예산 편성안 철회하라.hwp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430 성명 191120 - 쌀 관세화 협상은 최소한의 권리도 지키지 못한 쌀 농업포기 협상이다 file 2019-11-20 189
1429 성명 191105 - 농협 RPC 전국협의회는 자동시장 격리제 찬성 서명운동을 중지하라 file 2019-11-20 95
1428 성명 191101 - 박완주 의원은 양곡관리법 개정안 재발의 철회하고 대농민 사죄하라 file 2019-11-01 193
1427 성명 191025 - WTO 개도국 지위 포기는 통상주권, 식량주권 포기다 file 2019-10-29 929
1426 성명 191018 - 황주홍의원의 WTO 개발도상국 유지 촉구 결의안 발의를 환영한다 file 2019-10-29 92
1425 성명 191016 - 태풍 피해곡에 대한 매입 가격을 현실화하고 매입가격을 조기발표하라 file 2019-10-29 60
1424 성명 191011 - 농협중앙회 자회사 남해화학은 해고 노동자를 전원 복직시켜라 file 2019-10-11 121
1423 성명 191004 - 통일트랙터는 달리고 싶다 file 2019-10-11 105
1422 성명 190919 - WTO 개도국 지위 포기는 통상주권 포기, 농업포기 선언이다 file 2019-10-11 128
1421 공지 백남기 농민 3주기 추모제 안내 file 2019-09-16 432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