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소식

글 수 1,584

벼 수매가 환수 무효를 약속하지 않는 대선 후보의 농업정책은 사기이다.

 

410일 전국농민대회와 413일 대선농업정책 토론회에서 대통령후보들이 농업정책을 발표했다.

화려한 언어는 사용했지만 농업을 살리기 위한 근본 정책과 실천 의지를 찾아 볼 수 없어 농민들의 우려가 커지고 있다.

역대 대선의 농업공약을 보면 이번 대선후보들보다 파격적인 공약이 더 많았지만 대통령이 되면 공약파기도 서슴치 않았기 때문이다.

 

농업개혁의 의지를 확인할 수 있는 것은 벼 수매가 환수에 대한 입장이다.

벼 수매가 환수조치는 박근혜의 대표적인 농업 적폐이다.

무분별한 쌀 수입과 재고관리 실패로 인해 발생한 쌀값 폭락을 농민에게 전가시킨 것으로, 47일까지 70%의 농민들이 환수거부 운동에 동참하고 있다.

현재까지 무효를 밝힌 후보는 김선동(민중연합당), 심상정(정의당) 후보이며 문재인(민주당), 안철수(국민의당)후보 등은 입장을 밝히지 않고 있다.

적폐를 청산할 의지도 없으면서 수많은 농업공약을 남발해봤자 그것은 전형적인 사기정치 유형에 불과하다.

 

무분별한 수입개방과 남북농업 교류를 언급하지 않고 있다.

농업파괴의 중심에 FTA, WTO 등 신자유주의가 있는데도 여기에 대한 반성과 개혁의지가 없다. 백남기농민을 말하면서도 그 분이 외친 밥쌀 수입 중단은 외면하고 있다.

또한 쌀 재고와 식량자급율 문제를 해결할 유일한 길은 남북농업 교류임에도 종북프레임에 갇혀 말도 못하고 있다.

문재인, 안철수 후보의 농업정책이 농민에게 희망을 줄 수 없는 이유이다.

농업정책을 개혁하기 위한 방향이 없다.

한국농업을 살리기 위해서는 농업의 근본구조와 철학을 바꿔야 한다.

농업을 기간산업 · 공공산업으로 설정하고 생산 유통 소비의 전 과정에 국가적 힘을 쏟아야 한다.

그런데 대부분의 후보들이 가격이 떨어지면 보전하는 방식이나 예산 사용방식을 직불금으로 전환하면 된다는 사고에 갇혀 있다.

다 쓰러진 집은 다시 지어야지 기둥 몇 개 바꾼다고 해서 살 수 있는 것이 아닌 것이다.

 

대선후보들은 농업과 식량주권을 살리기 위해 진정성 있게 나와야 한다.

기본적이고 핵심적인 문제는 외면하고 그럴싸한 공약으로 농민표를 얻을 생각은 포기해야 한다.

이미 농민들은 그들의 헛된 말보다 적폐를 청산할 구체적 의지를 눈여겨보고 있다.

농민을 또 다시 속인다면 그 정권은 박근혜정권의 말로처럼 될 것임을 잊지 말아야 할 것이다.

 

2017414

전국농민회총연맹 의장 김영호

파일 첨부

여기에 파일을 끌어 놓거나 파일 첨부 버튼을 클릭하세요.

파일 크기 제한 : 0MB (허용 확장자 : *.*)

0개 첨부 됨 ( /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1364 성명 문재인대통령은 백남기농민의 외침을 벌써 잊었는가! file [116] 2017-05-16 6482
1363 성명 문재인대통령 취임은 촛불항쟁의 과정이다. file 2017-05-10 843
1362 논평 [논평]문재인대통령은 농민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라 file 2017-05-10 773
» 논평 벼 수매가 환수 무효를 약속하지 않는 대선 후보의 농업정책은 사기이다. file 2017-04-14 813
1360 논평 박근혜 구속은 새로운 세상을 여는 시작이다. file 2017-03-31 677
1359 성명 한·미FTA 5년, 농업의 재앙이고 민족의 위기이다. file 2017-03-15 863
1358 성명 민중이 승리했다. 박근혜 국속과 민중이 주인되는 새나라 건설로 나갈 것이다. file 2017-03-10 803
1357 성명 안희정도지사는 이동필 전 장관 영입을 철회하고 농민들에게 사과하라! file 2017-02-22 1360
1356 논평 안희정 도지사는 촛불민심에 대항하는가! 농업적폐 이동필의 세계인삼엑스포 조직위원장 위촉을 철회하라! file [1] 2017-02-22 605
1355 성명 농식품부의 쌀 감축정책은 박근혜정권의 생명력을 더 더욱 감축하는 결과를 가져올 것이다 file [2] 2017-02-14 714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