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활동

글 수 7,945

제6회 북한인권·난민문제 국제회의에 참가하는
단체와 개인에게 보내는 경고장


오는 2월 14일부터 16일까지 서울 서강대에서 제6회 북한인권·난민문제 국제회의가 개최된다. 이에 우리는 ‘인권’이라는 미명아래 한반도 평화와 통일을 위협하는 이번 국제회의를 강력히 규탄하는 바이며, 여기에 참가하는 모든 단체와 개인에게 다음과 같이 경고한다.

‘인권’이라는 천사의 가면을 쓴 전쟁도발행위를 당장 걷어치워라!
미국의 한반도 전쟁책동은 이미 위험 수위를 넘어섰다. 작전계획 5026과 5030등 한반도 유사시 전쟁계획을 치밀하게 세운 바탕에서 주한미군의 재배치, 한반도 주변 무력 증강 그리고 각종 대북전쟁훈련에 박차를 가하는 등 그야말로 전쟁준비는 실천단계에 들어섰다.
이러한 상황에서 미국은 세계적 차원에서 반북여론을 조성해 이북을 고립시키고, 이남내 반북대결주의의 확산, 나아가 군사적 개입의 명분을 확보하고자 ‘인권’의 정치적 도구화의 극단적 형태인 ‘북한 인권법’을 발효하였다. 그리고 이 법의 첫 후속조치가 이번 국제회의를 대대적으로 지원(200만 달러)하여 사상 최대 규모로 열어내는 것이다. 즉, 이번 국제회의가 내포하는 본질은 한반도 전쟁도발을 위한 사전조치라는 것이다.
상황이 이러함에도 불구하고 이번 국제회의에 참가하여 미국의 전쟁도발행위의 들러리로 나서고 있는 단체와 개인은 무엇인가? 민족의 공멸을 불러올 이 땅 한반도의 전쟁을 진정 바라고 있는 것인가? 지금 당장 ‘인권’이라는 천사의 가면을 쓴 전쟁도발행위를 걷어치워라!

무분별한 대북적대감 고취, 남북대결주의 조장은 분단 60년의 한이 서린 7천만 겨레의 준엄한 심판에 직면 할 것이다.
이번 국제회의가 이북 주민의 인권개선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다면 식량난의 근본원인인 미국의 경제봉쇄의 부당성을 알려내고, 당면해서 인도적 지원 확대에 주목을 돌려야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번 회의는 소위 ‘탈북자’들의 과장된 증언과 확인되지 않은 선정적인 사실들을 늘어놓은 지난 5차례의 회의와 마찬가지로 반북여론호도와 남북대결주의를 고취시키고자 하고 있다. 특히, 2월 16일 김정일 국방위원장 생일에 맞춰 반북 행진시위까지 벌임으로써 이북을 극도로 자극하고자 한다. 즉, 이번회의는 6.15공동선언으로 반세기만에 물꼬가 트인 남북 화해와 협력의 분위기에 찬물을 끼얹고 냉전과 남북대결주의를 강화하겠다는 노골적인 반통일 행각인 것이다.
우리 민족은 광복 60년, 분단 60년인 올해를 조국통일을 위한 의미있는 해로 만들겠다는 높은 결심으로 가득차 있다. 결코 이와 같은 반통일 행위를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지난 60년간 겹쌓인 분단의 한을 모아 민족 반역행위에 동참하는 자들에게 준엄한 심판을 내리고야 말 것이다.

2005년 2월 3일
6.15남북공동선언 실현과 한반도 평화를 위한 통일연대
엮인글 :
List of Articles
번호     섬네일     제목 글쓴이 날짜sort 조회 수
665 양곡관리법등 개악 음모 열린우리당 규탄 기자회견 진행 2005-02-17 1126
664 2월 임시국회, 농업관련 법안 졸속처리에 대한 반대입장 표명 기자회견 예정. 2005-02-17 654
663 전북농민 '직불금 전액 현금지급' 요구 시위 2005-02-17 922
662 마을 조합원 간담회를 국회비준 저지 교육장으로 활용 2005-02-16 612
661 대의원대회 진행하였습니다. 2005-02-16 825
660 18일 전농 대의원대회 천안 시민회관 약도 2005-02-16 1105
659 시대착오적인 '북한인권 난민문제 국제회의' 및 거리시위 규탄 성명 2005-02-16 846
658 사천시 농민회 회원 상견례를 진행하였습니다. 2005-02-15 625
657 수입쌀 60% 입고 되고 40%로 남았습니다. 2005-02-15 603
656 충북 증평군 수입쌀 창고 항의방문 진행 2005-02-15 697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