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활동



전국의 농민들은 분노한다.

농업 직불금 감축 계획을 당장 중단하라!

 

농업 직불금 축소가 현실로 드러나고 있다.

46일 기획재정부는 농업직불금을 ‘2016년 재정사업 심층평가대상으로 선정했고, 농식품부는 직불금 검토 용역을 농촌경제연구에 의뢰했다는 것이다.

말이 연구고 검토이지 실상은 직불금을 감축하기 위한 온갖 구실을 만드는 작업이라 할 수 있다.

 

정부는 쌀 수입으로 인한 쌀 재고문제를 숨기기 위해 국민 소비량 감소와 생산량 증대가 주요 원인인양 호도해왔다.

작년에는 대풍이 든 상황에서도 밥쌀 수입을 감행하여 쌀값 폭락에 부채질을 하고 쌀 재고문제를 최악의 상황으로 만들고 말았다.

대책 없는 쌀 수입으로 인해 쌀값이 떨어지고, 이로 인해 변동직불금 지급액이 많아지자 정부는 반성은커녕 오히려 그 책임을 농민에게 돌리고 있다.

변동직불금을 많이 주니까 농민들이 쌀농사를 줄이지 않는다며 농업직불금을 감축하는 어이없는 행태를 벌이는 것이다.

 

농업직불금은 생태환경과 지역사회를 보존하는 공익적 기능에 대한 사회적 지불이며, FTA등 개방농정으로 인한 국가적 보상의 의미도 포함되어 있다.

세계적 추세를 보면 농업을 지키기 위해 다양한 농업직불금을 개발하고 확대 강화하고 있다.

그런데 OECD 국가 중에서 농업직불금이 차지하는 비중이 가장 낮은 우리나라가 직불금 감축에 나서는 것은 도저히 납득이 가지 않는 일이다.

 

쌀 직불금을 감축하려는 정부의 의도는 명확하다.

외국쌀 수입량을 보장해주기 위해 우리쌀 생산을 줄이겠다는 것이며, 이를 위해 농업직불금 감축에 나선 것이다.

그리고 한발 나아가 쌀 소득 보상은 민간보험으로 돌려 중소농부터 이탈시키려는 의도를 숨기지 않고 있다.

참으로 한국농민을 죽이지 못해 안달이 난 정부 같다.

 

20대 총선 전남지역 출마자들과 전남지역 농민단체들은 이번 총선과정에서 밥쌀 수입을 위해 우리쌀을 포기하고, 농업직불금마저 감축하려하는 박근혜정부의 정책 중단을 강력하게 요구하며 , 총선 이후에는 국회에 입성한 당선자와 전체 농민의 힘으로 직불금 감축 계획을 분쇄할 것이다.

나아가 단순히 정부의 직불금 감축을 막는데 멈추지 않고 오히려 농민단체의 요구인 농민수당 등 다양한 농업 직불금을 개발하고 관철시켜 나갈 것이다.

 

2016411

전국농민회총연맹 광주전남연맹 / 전국여성농민회총연합 광주전남연합 /

가톨릭농민회 광주대교구연합회 / 전국쌀생산자협회 광주전남본부 /

전남지역 20대총선 출마자

강진,장흥,고흥,보성 선거구

위두환

민중연합당

강진,장흥,고흥,보성 선거구

신문식

더불어민주당

강진,장흥,고흥,보성 선거구

황주홍

국민의당

영광,함평,장성,담양 선거구

이개호

더불어민주당

영암,무안,신안 선거구

박광순

민중연합당

영암,무안,신안 선거구

장문규

정의당

영암,무안,신안 선거구

주영순

새누리당

영암,무안,신안 선거구

서삼석

더불어민주당

광양,구례,곡성 선거구

유현주

민중연합당

해남,진도,완도 선거구

이정확

민중연합당

해남,진도,완도 선거구

윤영일

국민의당

해남,진도,완도 선거구

김영록

더불어민주당

나주시,화순 선거구

신정훈

더불어민주당

나주시,화순 선거구

손금주

국민의당

목포시 선거구

김환석

민중연합당

목포시 선거구

문보현

정의당

순천시 선거구

정오균

민중연합당

여수시 을 선거구

주승용

국민의당

여수시 을 선거구

김상일

민중연합당

여수시 을 선거구

황필환

정의당

비례

윤소하

정의당

제목 날짜
태그 목록
위로